더욱 사실적인 암 연구 모델을 지원하는 Leica 솔루션

Leica Light Sheet 솔루션 TCS SP8 DLS는 암 연구자들에게 사실적인 3D 시료를 기반으로 종양 모델을 연구하기 위한 탁월한 방법을 제공합니다. 살아있는 종양 스페로이드나 오가노이드의 이미징을 지원해 2D 세포 배양에 비해 더욱 사실적인 모델을 기반으로 암 생물학과 관련된 새로운 정보를 제공합니다. 과학자들은 고해상도 및 3D로 암 발달의 세포 내 변화를 추적할 수 있습니다. Leica Microsystems Light Sheet 솔루션만의 특수한 설정 덕분에 3D를 위한 시료 전처리를 간단하게 수행하고 작업을 시간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습니다.

"우리의 접근법은 종양 발생의 가장 작은 디테일까지 발견할 수 있도록 시료 전처리에서 Light Sheet 현미경 검사와 데이터 분석에 이르는 완전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입니다. 이는 암을 더 잘 이해하고 미래에 암을 치료하기 위한 기초입니다."라고 Leica Microsystems의 워크플로우 관리 팀 매니저 Falk Schlaudraff 박사는 말합니다.  

암은 서구 세계에서 사망 원인 1위입니다. 암 질환의 특징은 통제되지 않은 세포 분열입니다. 생체 외(In vitro) 암 연구는 세포 배양 용기의 평평한 면에서 2D로 성장한 세포 배양 조직을 이용해 널리 수행됩니다. 이러한 종류의 세포 배양 조직은 전통적인 광시야 또는 공초점 현미경을 사용해 연구합니다.

반대로, 생체 내(In vivo) 상황은 자연 발생 종양이 2D 단분자막 형태로 자라지 않고 3D로 자라기 때문에 생체 외 연구와 다릅니다. 실험실에서 이러한 3D 상황을 모방하기 위해 암 세포를 수천 개의 세포를 포함한 작은 구체로 자라도록 유도할 수 있습니다. 스페로이드 또는 오가노이드라고 불리는 이 세포 덩어리는 암 연구를 위한 최첨단 연구 대상입니다. 

살아있는 스페로이드의 세포 내 이미징은 대상의 크기 때문에 매우 어렵습니다. 해당 현미경은 적절한 시료 침투, 높은 이미징 속도 그리고 낮은 여기 광도가 필요합니다. Leica의 TCS SP8 DLS Digital LightSheet 현미경은 이러한 요건을 충족합니다.

Leica Microsystems는 세포 내 수준에서 스페로이드를 이미징하기 위한 워크플로우 솔루션을 제공합니다. 워크플로우는 스페로이드의 전처리와 봉입에서 Light Sheet 이미징과 데이터 분석 및 공유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합니다. 연구자들은 2D 세포 생물학 대신 3D를 연구해 사실적인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TCS SP8 DLS는 다른 기기에서 사용하는 특수 캐필러리 대신 표준 페트리 접시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Related Images